지역뉴스 > 경북도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경북도정
경북도, 조류 및 수질오염사고 대응 역량강화 교육 가져
- 상수원 녹조 대응 대책 추진으로 수돗물 안전성 확보 -
기사입력: 2020/06/17 [15:2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수질오염사고_대응_교육(수질오염사고_방제_전경)  © 편집부


- 도-시군 담당공무원, 수질오염사고 대응능력 강화 교육 -


경북도는 6월 17일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상주시 도남동 소재)에서 도 및 시군 수질관리분야 담당공무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조류발생에 대비한 대책을 논의하고 수질오염사고 대응 역량강화를 위한 전문가 초빙 교육을 가졌다.

 

지난해 도내에는 6월 27일자 조류경보발령(강정고령보)을 시작으로 조류경보 대상 7개소 중 3개 지점(강정고령보, 칠곡보, 영천호)에서 144일(관심단계 131, 경계단계 13)간 경보가 발령되었다.

 

올해에는 예년보다 2개월 정도 이른 지난 4월 16일 강정고령보에 관심단계가 27일간 발령된바 있으며, 기상청의 장기예보에 따르면 6~8월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높고, 강수량은 평년과 비슷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어 향후 기상변화에 영향을 받지만, 장마 이후 조류발생이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도는 해마다 발생되는 녹조현상에 대비하여 안전한 먹는 물 공급 및 피해 최소화를 위해 △수질모니터링 강화 등 사전예방체계 구축 △녹조 우심시기 축산폐수 등 오염원 특별단속 실시 △조류 대량 발생 시 정수장 조치사항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하절기 조류 대응대책을 수립ㆍ시달하고 시군의 철저한 관리와 협조를 요청했다.

 

한편 최근 5년간 도내에는 89건(유류유출>물고기폐사>화학물질유출, 발생건수 기준)의 크고 작은 수질오염사고가 발생했다.

 

이에 이번 교육에서는 수질오염사고 대응 전문가를 초빙하여 오염사고 발생 시 오염물질의 확산을 막고 신속한 초동 방제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사고유형별 사례중심으로 조치사항을 교육하여 사고발생 시 바로 현장 적용이 가능한 내용 위주로 실시했다.

 

이희석 경북도 환경안전과장은 “이번 조류발생 및 수질오염사고 대응교육은 조류 및 수질오염 피해확산을 최소화 하고 대응능력을 강화하는데 꼭 필요한 교육으로, 특히 현장 경험이 부족한 업무담당자에게는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며

 

“조류발생 대응 대책 추진과 수질오염사고 대응 업무는 도민의 식수원을 지키는 일로 사명감을 가지고 조류발생 및 수질오염사고 대응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경북문화재단, 울진군 `격암 남사고 역사 스토리` 문화공연 개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