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상 주 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상 주 시
상주시, 문경~상주~김천 중부내륙철도 조기 구축해 달라”
김천․상주․문경 시민 등 80% 서명 동참
기사입력: 2020/07/07 [18:3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중부내륙 철도 문경-상주-김천 연결망 조기건설 촉구 현수막 -  © 상주시



- 3개 지역 시민 244,734명 서명 참여, 정부부처에 탄원서 제출키로  -

 

중부내륙철도의 문경~상주~김천 구간 조기 구축을 바라는 3개 지역의 서명운동 결과 전체 시민의 80% 가량이 동참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천시(시장 김충섭), 상주시(시장 강영석), 문경시(시장 고윤환)는 지난달 8일부터 30일까지 3개시 시민, 출향 인사 등을 대상으로 ‘문경~상주~김천 중부내륙철도 건설사업’ 예비타당성 조사의 조속한 통과와 조기 구축을 위한 탄원서 서명 운동을 벌인 결과 244,734명이 참여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김천․상주․문경시 전체 인구 310,101명(5월말 기준)의 79%에 이르는 수치다. 서명 운동 기간 3개 지역 각종 기관·단체·협회 등도 중부내륙철도 조기 구축을 촉구하는 현수막 1,006개를 설치했다.

 

앞서 김천․상주․문경시는 지난달 3일 『문경~상주~김천 중부내륙철도』 조기 구축을 위한 실무협의회를 구성했다. 협의회는 철도건설사업의 추진 방향을 논의하고 시민들과의 공감대 형성을 위해 탄원서 서명을 전개하는 한편 현수막을 설치하기로 했다.

 

이들 3개 시는 곧 서명부가 포함된 탄원서를 관계 중앙부처에 제출할 예정이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정치권과 지역 주민, 출향인, 행정기관이 혼연일체가 되어 문경~상주~김천 중부내륙철도 건설사업이 조기에 착수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3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 반영된 ‘문경~상주~김천 중부 내륙철도’ 건설사업은 총연장 L=73.0KM다. 현재 한국개발연구원(KDI)에서 예비타당성 조사 중이며 올해 하반기 확정 발표할 예정이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이동
메인사진
이철우 도지사, 발로 뛰며 국가투자예산 확보한다!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