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경북도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경북도정
‘다시 뛰는 경북’위해 문경에서, 김천에서... 바쁜 도지사
- 문경ㆍ김천 현장간담회, 지역경제 회복방안 모색 및 도민들과 현장소통 -
기사입력: 2020/07/14 [14:4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문경_현장소통_간담회  © 편집부

 

▲ 문경_현장소통_간담회  © 편집부



- 아주스틸과 리쇼어링 MOU체결, 정부 비상경제회의 후 최초 유턴사례 -


이철우 도지사는 13일 하루 동안 ‘다시 뛰자 경북’ 시군 현장 간담회를 문경과 김천에서 이어갔다.

 

‘다시 뛰자 경북’ 시군 현장 간담회는 코로나로 위축된 지역경제를 조속히 회복할 수 있도록 도와 시ㆍ군이 함께 힘을 모으고, 지역의 재도약을 위한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5월 28일 포항을 시작으로 도내 시ㆍ군을 순방하며 추진하고 있다.

 

13일 오전 이철우 도지사는 문경시청 대회의실에서 고윤환 문경시장, 고우현 경상북도의장, 지홍기‧전경홍 문경BC(Beyond the Corona) 범시민 추진본부 공동위원장, 청년CEO 및 기관‧사회단체장 등 1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다시 뛰자 경북’ 문경 현장 간담회를 열었다.

 

경북도는 BC(Beyond the Corona) 범시민 경제살리기 추진본부를 구성하고 장기적으로 코로나 대응전략을 준비하고 있는 문경시를 방문해 민생현장의 애로사항을 직접 듣고 침체된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한 새로운 아이디어를 논의하기 위해 간담회를 개최했다.

 

문경 현장 간담회에서 이철우 도지사는 “코로나 이후 우리는 완전히 다른 관점의 세상에 살고 있다. 예전에는 겪어보지 못한 위기이자 기회의 갈림길에 서 있는 우리가 어떤 선택을 하느냐에 따라 미래 경북과 후손의 앞날이 결정될 것이다”라며, 미래로 재도약하는 경북의 역사를 위해 민‧관이 함께 지혜를 모으고 적극적으로 새로운 아이디어를 제시해 줄 것을 부탁했다.

 

이철우 지사는 문경에 이어 이날 오후에는 김천을 방문해 육아종합지원에서 김충섭 김천시장, 김천경제회생 범시민대책 추진위원, 지역 기관‧사회단체장, 청년CEO, 시민 등 12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다시 뛰자 경북’ 김천 현장 간담회를 이어갔다.

 

▲ 김천_현장소통_간담회  © 편집부

 

김천 현장 간담회에 앞서 이철우 도지사는 김천시장, 아주강재 이병형 대표 등과 함께 투자금액 500억원, 100여명의 고용창출을 내용으로 하는 리쇼어링(Reshoring)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투자양해각서 체결은 지난 6월 1일 문재인 대통령 주재 비상경제회의에서 확정된 정부의 국내복귀기업 지원안이 제시된 이후 지역 최초의 유턴투자 사례라는데 큰 의미가 있다.

 

▲ 아주스틸과_투자양해각서_체결식  © 편집부

 

아주스틸㈜은 올해 5월 국내복귀기업으로 선정되어, 필리핀 마닐라 사업장을 청산하고 김천1일반산업단지 내에 올해 8월부터 2023년까지 6만6천116㎡ 부지에 가전제품 및 친환경건축용 내외장용 칼라강판 생산 공장을 신설할 획이다.

 

한편, 경북도는 지난 6월 29일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주재로 개최한 ‘리쇼어링 투자유치 기업인 간담회’에서 코로나19 세계적 유행으로 해외진출기업의 공급망이 붕괴되어 국내복귀(리쇼어링)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구미 하이테크밸리산단 임대전용단지 지정, △스마트공장 구축지원비 지원확대, △중소기업 운전자금 융자지원 확대, △고용창출장려금 추가지원 등 경북형 국내복귀기업 지원책을 제시했다.

 

이어진 ‘다시 뛰자 경북’ 김천 현장 간담회는 이철우 도지사가 직접 진행을 맡아 코로나 대응 방역 등 위기극복, 민생경제 활성화, 농어업분야 지원, 관광 활성화, 지역발전 방안, 미래역점 과제 등 경북의 재도약을 위한 다양한 아이디어에 대해 참석자들과 열띤 토론을 펼쳤다.

 

이날 간담회에서 이철우 도지사는 “의료진, 자원봉사자와 시민들의 헌신과 희생으로 경북의 코로나 상황을 진정세로 돌려세울 수 있었지만 문제는 지역경제가 바닥까지 추락한 것이다”라며, “경북의 민생위기를 극복하고 경제를 회복시키기 위해 도정의 방향을 먹고사는 문제해결에 더욱 집중하고 혁신을 선도하는 아이디어와 신규시책 발굴에 힘써나가겠다”라고 강조했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이동
메인사진
[포 토]안동댐 17년만에 수문개방..방류 시작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