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뉴스 > 한울원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원자력뉴스
한울원전
한수원 한울원전본부, “한울 소셜팜 프로젝트” 순항 중!
- 공모를 거쳐 선발된 울진지역 13개 사회적경제기업 지원 중…19일 지원품 전달식 가져 -
기사입력: 2020/11/20 [11:0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201119 한울본부 소셜팜 프로젝트 지원품 전달식 단체사진     ©

 

한수원(주)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종호, 이하 한울본부)는 11월 19일 경상북도 사회적경제지원센터, 울진군 사회적경제협의회와 함께 ‘한울 소셜팜 지원품 전달식’을 가졌다.

 

‘한울 소셜팜 프로젝트’는 지역 사회적경제기업을 육성해 지역주민 소득 증대를 도모하고자 한울본부가 올해 새롭게 기획하고 경상북도 사회적경제지원센터와 함께 추진하는 육성사업이다.

 

공모를 거쳐 선발된 울진지역 사회적경제기업이 자립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이 프로젝트를 통해 한울본부는 현재 울진군 전체 사회적경제기업의 37%인 13개 기업을 지원하고 있다. 9개 기업에는 시설 개선자금 약 1억 4천만 원을, 3개 기업에는 홍보비 4천여만 원을, 1개 기업에는 TV 광고 제작·방영비를 지원했다.

 

특히, 지난 추석부터 인터넷 우체국쇼핑몰과 한수원 사택에서 진행한 울진군 사회적경제기업 생산품 판매전을 통해 참여 기업들이 총 1억여 원의 매출을 달성한 바 있다. 참여 기업 중 한 곳은 두 달 만에 작년 전체 매출액의 73%를 기록하는 등 지원 받은 기업 대부분이 코로나19 등 여건 악화에도 매출 신장을 이룩했다.

 

한울본부는 다가오는 2021년에도 울진군 사회적경제기업 자립기반 구축을 위해 다양한 지원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노성문 국장 노성문 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수원, 한울원자력 본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이동
메인사진
금융위원회, 코로나 피해 개인채무자 원금상환 유예 6개월 연장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