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서울시 > 용산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시
용산구
용산구, 공동주택 관리지원사업 공모
아파트 유지보수 등에 총 2억원 지원
기사입력: 2021/02/10 [07:3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공동주택이 밀집한 이촌1동 전경  © 편집부


- 119개 단지 3만2879세대 대상
- 공동체 활성화 및 공용시설물 유지관리 사업비 지원
- 3월 16일까지 접수…4월 협약 후 아파트 자체적으로 시행

 

서울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2021년도 공동주택 관리지원사업을 공모한다. 신청기한은 3월 16일까지며 신청대상은 공동주택관리법 시행령 제2조에 따른 의무관리대상 공동주택과 20세대 이상 임의관리대상 공동주택이다. 총 119개 단지 3만2879세대에 달한다.

 

지원 대상 사업은 ‘공동체 활성화’와 ‘공용시설물 유지관리’ 사업으로 나뉜다. 공동체 활성화 사업에는 ▲담장 또는 통행로 개방에 따른 옥외보안등, CCTV의 설치·유지 ▲인근 주민에게 개방된 화장실 유지보수 ▲인근 주민에게 개방된 어린이놀이터 유지보수 ▲입주자대표회의 등 회의공개 시설장비의 설치 등이 있다.

 

공용시설물 유지관리 사업으로는 ▲주 도로 및 보안등의 보수 ▲옥외 하수도의 보수 및 준설 ▲경로당의 보수 ▲실외 운동시설의 보수 ▲인근 지역 주민에게 개방하는 공동실내체육시설의 설치·개선 ▲장애인 편의시설 및 에너지절감시설의 설치·개선 등이 가능하다.

 

사업비는 총 2억원이다. 지원을 원하는 공동주택은 신청서, 사업계획서, 성실추진 서약서, 입주자대표회의 의결을 증명하는 서류, 자부담 입증자료 등을 구 주택과로 제출하면 된다. 이메일(hy423@yongsan.go.kr)로도 접수할 수 있다.

 

관련 서식은 구 홈페이지 ‘공고/고시’ 란에 게시했다. 구는 이후 현장조사, 타당성 검토, 심의위원회 심사를 거쳐 지원 대상을 전한다. 해당 공동주택은 구와 협약체결(4월) 후 자체적으로 사업을 시행하면 된다. 사업추진실적 및 사업비 정산 서류는 사업 종료 후 30일 이내에 구에 제출해야 한다.

 

지난해 구는 지역 내 34개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44개 관리지원사업을 벌였다. 주요 사업으로는 세방리버하이빌 단지 내 주도로 보수 공사, 효창베네스트 지상주차장 도장공사, 파크타워 옥외하수도 보수 및 준설공사, 삼각아파트 상수도 보수공사, 이촌대림아파트 옥외주차장 보수공사, 현대아파트 승강기 교체 공사 등이 있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주민들이 더 쾌적한 공간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매년 공동주택 관리지원사업을 운영하고 있다”며 “공동주택 관리주체들의 많은 신청을 바란다”고 말했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이동
메인사진
울진군, 울진군의회 규탄성명서 발표..후쿠시마 원전오염수 해양방류 결정, 즉각 철회 촉구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