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강원지사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원지사
삼척시 도계읍, 대학도시화 사업 본격화
- 삼척시와 강원대학교,‘도계 복합교육연구관’양여 협약식 개최 -
기사입력: 2021/02/16 [15:4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삼척시청 전경사진     ©

 

삼척시 도계읍 폐광지역의 ‘대학도시 구축사업’이 본격화될 예정이다.

 

 삼척시와 강원대학교는 도계 대학도시 조성의 첫 번째 사업으로 2월 16일 오전 11시, 시청 상황실에서 ‘도계 복합교육연구관 양여 협약식’을 개최했다.

 

 삼척시는 해발 860m 고지에 위치한 강원대학교 도계캠퍼스와 도계 읍내를 연결하여 재학생들이 조금 더 편안한 환경에서 학습할 수 있도록 2019년부터 약 80억 원을 투입하여 도계읍 전두리 옛 석공 평화사택 부지에 지하 1층, 지상 3층, 연면적 2,447㎡ 규모의 ‘도계 복합교육연구관’을 조성하기 시작하여 2020년 12월 준공하였다.

 

 도계 복합교육연구관은 캠퍼스 동일 교지로 인정받아 강원대 도계캠퍼스 약 650여 명의 신입생이 교양 수업을 받게 되고, 재학생 대상 RC (Residential Campus) 프로그램 운영, 지역 주민 맞춤형 Open Class 강좌 개설, 보건과학대학 9개 학과가 참여하는 전공봉사활동 등이 실시될 예정이다.

 

 삼척시와 강원대학교는 ‘도계 복합교육연구관’이 ‘폐광기금’으로 조성된 만큼 지역과 대학이 상생 발전할 수 있는 ‘도계 대학도시 조성 사업’의 디딤돌 역할을 충실히 이행할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삼척시 관계자는 “대학 측의 지속적인 협의·노력과 폐광지역주민의 동참 끝에 건립을 마무리 할 수 있었다.”며, “어려운 코로나19 상황에서도 대학도시 성공 사례로 평가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 아울러, 강원대학교 관계자는 “대학과 삼척시, 지역주민들의 하나된 염원이 오늘의 복합교육연구관 양여 협약식을 있게 한 것으로 안다” 며, “복합교육연구관 건립이 도계읍 대학도시화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한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덧붙였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이동
메인사진
울진군, 저소득층 맞춤형 싱크대 지원사업 실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