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서울시 > 마포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시
마포구
마포구, 저소득 취약계층 1만 1000여 세대에 긴급생활지원금 지급
기사입력: 2022/06/28 [20:2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마포구청사 전경     ©

 

서울 마포구는 코로나19 이후 경기 침체와 급격한 물가 상승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지난 27일부터 긴급생활지원금 지급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지원 대상은 지난 5월 29일을 기준으로 ▲기초생활수급자 ▲법정차상위계층 ▲아동양육비지원 한부모가족 등 1만 1000여 세대다.

 

지원 금액은 급여자격 가구원수에 따라 생계수급자, 의료수급자는 1인 40만원(4인 100만원), ▲주거 ▲교육 ▲차상위 ▲한부모는 1인 30만원(4인 75만원)이다.

 

총 47억 원 규모의 국가 예산을 투입하는 이번 한시 긴급생활지원금은 충전식 선불카드로 지급되며, 별도의 신청 없이 7월 29일까지 신분증을 지참하고 주소지 동 주민센터를 방문하면 카드를 수령할 수 있다.

 

사용처는 유통(슈퍼마켓·편의점 등), 외식(음식점), 식료품(농수산물·정육점 등) 등이며, 유흥, 레저, 상품권 업종 등에는 사용을 제한한다. 카드 사용 기한은 올해 12월 31일까지다.

 

구 관계자는 “최근 국제 정세에 따른 원자재 가격 상승과 물가 상승으로 생필품이 소비 비중이 큰 저소득층 가구에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카드 발급에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마포구 관련기사목록
광고
이동
메인사진
울진군, 금강송숲과 함께하는 가을음악회 개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