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뉴스
사회
필리핀으로 불법 수출된 폐기물, 2월 3일 국내반입
기사입력: 2019/02/02 [20:5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리핀 현지 항구 내 컨테이너에 보관 중인 불법 수출 폐기물 약 1,200, 23일 평택항을 통해 국내 반입  국내 반입 폐기물은 폐기물관리법에 따라 적정처리하고, 불법 수출업체는 수사결과에 따라 검찰 송치 예정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필리핀으로 불법 수출된 폐기물 중 일부가 23일 평택항을 통해 우리나라로 반입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에 반입되는 폐기물은 필리핀 민다나오섬 카가얀데 오로항 내 컨테이너 51대에 보관 중이던 약 1,200톤 물량이다.

 

필리핀으로 불법 수출되어 수입업체 부지에 보관 중인 약 5,100톤은 국내반입을 위한 시기 및 상세절차를 필리핀 정부와 지속 협의 중

 

환경부는 평택세관과 합동으로 27일 국내로 반입된 컨테이너 중 일부 물량에 대하여 현장조사를 벌일 계획이다.

 

필리핀에서 국내로 반입된 폐기물은 폐기물관리법상 방치폐기물 처리절차에 따라 적정하게 처리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관련 평택시는 불법 수출업체에 대하여 폐기물 처리 조치명령을 하고, 해당 업체가 조치명령을 미이행할 경우를 대비하여 구상권 청구를 포함한 대집행 등 종합적인 처리 계획을 수립 중이다.

 

환경부는 지난해 1121일부터 불법 수출업체에 대한 폐기물의 국가 간 이동 및 그 처리에 관한 법률18조의2 위반(허위 수출 신고) 혐의를 수사 중으로, 수사가 완료되는 대로 검찰 송치 등 후속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환경부는 폐플라스틱 수출신고 업체를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실시 중이며,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폐기물 불법 수출을 근절할 수 있는 제도 개선방안을 마련하여 2월 중 발표할 예정이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울진군, 가족 휴먼드라마 “세 여자”무료공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