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뉴스 > 안전위원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원자력뉴스
안전위원회
원안위, 한울원전 6호기 계획예방정비 후 임계 허용
기사입력: 2019/03/21 [00:1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한울원전 발전소 전경(자료사진)/     ©편집부

 

원자력안전위원회(위원장 엄재식, 이하 원안위)는 지난 121일부터 정기검사를 실시한 한울 6호기의 임계*320일 허용하였다.

 

*정상 출력에 도달하기 위해 핵분열 연쇄반응이 지속적으로 일어나게 하는 것

 

원안위는 이번 정기검사에서 임계 전까지 수행해야 할 81개 항목에 대한 검사를 실시한 결과, 앞으로 원자로 임계가 안전하게 이루어질 수 있음을 확인하였다.

 

특히, 이번 정기검사 기간 중 격납건물 내부철판(CLP*) 확대점검 결과, CLP 두께가 기준보다 얇은 2개소**를 확인하여 새로운 CLP로 교체하는 등 보수 조치를 완료토록 하였다.

 

*CLP(Containment Liner Plate) : 사고 시 방사성물질의 누출을 방지하는 기능의 6mm 두께 철판 **용접선 주위 1개소는 절단 후 배면부식 없음을 확인하고 새로운 CLP로 교체하였고, 나머지 1개소는 용접을 통해 보수 조치함

 

격납건물 콘크리트 공극이 의심되는 부위의 CLP를 절단하여 확인한 결과, 공극은 발견되지 않았으나 1곳에서 소량의 윤활유 누설 흔적이 발견되어 조치하였으며 건전성에는 영향이 없음을 확인하였다.

 

또한, 격납건물 내 철골구조물의 내진 여유공간 기준을 만족하지 못하는 127개소에 대한 보수조치 및 안전성 검토가 적절히 수행되었음을 확인하였다.

 

증기발생기 세관검사를 통해 관련 기준에 만족함을 확인하였으며, 육안검사로 확인된 이물질(금속소선 등 783)은 제거토록 조치하였고, 와전류탐상검사(ECT*) 결과 제거가 어려운 1개의 잔류이물질(13.7g, 76.2mm×7.6mm×2.7mm)이 검출되었으나 건전성 영향을 평가하여 이상이 없음을 확인하였다.

 

*ECT(Eddy Current Testing) : 와전류를 이용해 세관 열화·마모 검사 및 접촉이물질 검출

 

아울러, 신고리 1호기 원자로냉각재펌프 부속품 이탈*에 따른 후속조치로 한울 6호기의 관련 부품을 개선하도록 조치하였다.

 

*’18.3.9.() 원안위 보도자료 참조(원안위, 신고리 1호기 계획예방정비 후 재가동 승인)

 

원자로 냉각기능 장기상실에 대비한 비상냉각수 외부주입 유로 성능 실증시험을 완료하는 등 안전성 증진대책의 이행상황을 점검하였다.

 

원안위는 지금까지의 정기검사 결과를 바탕으로 한울 6호기의 임계를 허용하고, 앞으로 출력상승시험 등 후속검사(11)를 통해 안전성을 최종 확인할 예정입니다.”고 밝혔다.

노성문 기자 노성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이동
메인사진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 울진군 태풍피해 현장 방문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