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기획 > 기획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특집/기획
기획
예천군, 예천목재문화체험장 개관식 개최
52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2013년 착공...목재문화체험관 및 교육장 등 완료
기사입력: 2019/03/21 [21:4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목재문화체험장개관식     © 편집부

 

▲ 목재문화체험장개관식     © 편집부


예천군
(군수 김학동)은 효자면 용두리에 건립된 예천목재문화체험장 개관식을 320일 오후2시 김학동 예천군수를 비롯한 기관단체장, 지역주민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했다.

 

▲ 목재문화체험장개관식     © 편집부

 

예천목재문화체험장은 사람과 동·식물이 가장 살기 좋은 높이라는 해발 700미터에 자리 잡았다. 52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2013년 착공해 목재문화체험관(본관) 및 목공교육장, 주변조경 공사를 완료하고 개관에 이르게 됐다.

 

▲ 목재문화체험장개관식     © 편집부

 

본관은 연면적 1,183.42층 건축물로 1층은 어린이들이 편안하게 방문해 자연스럽게 다양한 목재문화를 접할 수 있도록 목재놀이체험실과 전시실 및 휴게실로, 2층은 목재를 이용해 직접 작품을 만들 수 있는 목재공방으로 구성돼 있다. 부속동은 연면적 199로 목공기계를 구비해 보다 전문적인 목재체험이 가능할 수 있는 목공교육장으로 구성하였다.

 

▲ 목재문화체험장개관식     © 편집부



프로그램은 정기프로그램과 수시프로그램으로 구분해 정기프로그램은 매주 수요일과 금요일에 목공취미교실을 운영하고 있고, 수시 프로그램은 관내 및 인근 어린이집, 유치원, ·중학교를 대상으로 수시 신청을 받아 운영 중에 있다.

 

▲ 목재문화체험장개관식     © 편집부

 

김학동 예천군수는 기념사를 통해 주말체험프로그램, 가족과 함께하는 프로그램 등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을 통해 더 많은 주민이 목재문화를 체험하고 즐길 수 있도록 운영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영등포구, 골목길 따라 도시재생 탐구해볼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