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포 항 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포 항 시
포항시, 등 국내 19개 기관 힘 모아 국내 철강 산업 위기극복 추진
국회철강포럼, 철강도시 등과 철강지역 위기 극복을 위한 MOU체결
기사입력: 2019/04/07 [17:3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포항시, 등 국내 19개 기관 힘 모아 국내 철강 산업 위기극복 추진     © 편집부



포항시가 중국발 철강 공급과잉, 미국 보호무역주의 영향, 국내 수요산업 성장 둔화의 삼중고로 유례없는 위기를 맞고 있는 ‘철강 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국내 19개 핵심기관과 힘을 모았다.

 

포항시와 박명재 국회의원실은 국회철강포럼, 대표적인 철강도시, 연구기관, 대학, 기업지원기관 등 총 19개 핵심기관과 5일 국회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기관 간 협력의 내용을 골자로 하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체결한 핵심기관으로는 여·야 국회의원 31명과 산·학·연 전문가들로 구성된 ‘국회철강포럼’을 비롯하여 포항시, 당진시, 아산시, 광양시, 경상북도, 충청남도, 전라남도, 한국생산기술연구원, 한국철강협회, 재료연구소, 포항산업과학연구원, 강릉원주대, 공주대, 연세대, 포스텍, 포항․경북․충남테크노파크로 총 19개 기관이다.

 

이날 행사는 산업통상자원부, 경상북도, 포항시가 철강 산업과 철강중소기업들의 위기 극복을 위해 지난해부터 예비타당성 조사 대상사업으로 추진해 오고 있는 ‘미래산업 대응 철강혁신생태계 육성사업’의 효율적 추진과 사업의 성과 제고 및 확산을 위해 개최됐다.

 

‘미래산업 대응 철강혁신생태계 육성사업’은 문재인 대통령의 지역공약사항일 뿐만 아니라 이번 정부의 국정운영 5개년 계획에도 부합하는 사업으로 미래산업에 대응 할 수 있는 혁신 철강 연구개발과 연구개발의 결과물을 실증할 수 있는 실증인프라 구축, 개발된 제품에 대한 글로벌 시장 진출 지원을 위한 사업화 지원 등으로 구성됐다. 총 사업기간은 2020년부터 2026년까지이며, 총사업비는 3,000억 원 규모다.

 

이 사업이 추진된다면 일자리창출효과는 8,389명, 취업유발효과는 2,003명이며, 189개 철강 글로벌 강소기업 육성 및 관련 산업․지역으로의 성과 확산을 통해 9,030억 원의 경제적 파급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분석됐다.

 

최근 국내 철강 산업은 유례없는 위기를 맞고 있다. 포스코 경영연구원의 연구결과에 의하면 3년 연속 영업이익으로 이자비용도 충당하지 못하는 한계기업이 2008년 기준 6개사에서 2017년 기준 38개사로 60% 증가했으며, 매출액 100억 원 미만의 철강기업은 2014년부터 영업이익률이 마이너스 성장을 나타내고 있다.

 

실제로 국내 최대 철강생산기지인 포항철강공단의 경우 공장 빈터마다 생산된 제품이 쌓여 있을 뿐만 아니라 등록된 349개 공장 중 15%인 51개사가 이미 휴․폐업을 했거나 부도 절차를 밟고 있는 실정이다. 또한 고용인원도 올해 2월 기준 14,266명으로 4년 사이 1,879명이 공장을 떠났다.

 

최근 침체에 빠진 철강 산업의 위기 극복뿐만 아니라 급변하는 글로벌 환경과 4차 산업혁명에 부응하는 철강 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서는 연구개발 활성화와 사업화로 이어지는 철강생태계 육성을 위한 국가 차원의 발전전략 수립과 추신이 절실히 요구되고 있다.
  
포항시, 송경창 부시장은 “현재 추진하고 있는 국책사업 통과로 오늘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국회철강포럼, 연구소, 대학, 테크노파크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사업의 성과를 제고하고 또 성과가 전국으로 확산됨으로써 철강 산업 생태계가 육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항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영등포구, 골목길 따라 도시재생 탐구해볼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