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뉴스
사회
부산시, `100인의 부산 아빠단` 일일 학교체험 진행
아빠랑 아이랑 세대 공감! “아빠! 학교 다녀오겠습니다
기사입력: 2019/04/11 [09:3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화랑초등학교 부산아빠단 행사     © 편집부



◈ 4.14. 10:20 서구 화랑초등학교에서『100인의 부산 아빠단』학교체험 행사 개최
◈ 아빠와 자녀가 함께 학교로 등교, 아빠의 유년시절과 현재 자녀의 학교생활(예체능 영역)

-체험을 통한 세대 공감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아빠와 자녀가 함께하는 일일 학교체험 행사인 『아빠! 학교 다녀오겠습니다』를 오는 4월 14일 일요일 오전 10시 20분 서구 화랑초등학교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남성의 육아·가사 참여 분위기 조성을 위해 지난 3월 30일 발족한『와따 100인의 부산 아빠단』2기 단체 체험활동의 일환으로 아빠와 자녀가 실제 학교로 등교하여 서로의 학교생활 체험을 통해 상호이해와 공감을 나누는 자리가 될 전망이다.

 

학교생활 체험은 아빠와 자녀 1명이 한 팀을 이뤄 전체 100팀이 참가하며, 입학식을 포함 전체 4교시 수업으로 이루어진다. ▲1교시 입학식은 반 배정 및 자기소개 ▲2교시는 미술과 과학영역이 접목된 ‘스캐니메이션*’과 3D입체 컬러링 만들기 ▲3교시는 아빠와 자녀의 스킨쉽-커뮤니티 댄스 배우기 ▲4교시는 아빠들의 추억 속 동요와 현재 아이들의 아이돌 음악을 서로 배워보는 시간으로 다채롭게 구성되었다.  

 

 * 스캐니메이션: 스캔(Scan)과 애니메이션(Animation)의 합성어로 정지된 흑백 이미지를 움직이는 이미지로 만드는 기법

 

아빠단 2기는 지난 3월 30일 발대식을 시작으로 약 14주간 육아 전문가 멘토링, 아빠들만의 육아 노하우 네트워킹 등 아빠들의 적극적인 육아참여를 지원하는 프로그램에 참여한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제 아빠들이 육아·가사에 참여하고, 가족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는 것은 행복한 가정을 위한 필수요소”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와따 100인의 아빠단 활동이 널리 알려지고, 부부가 함께하는 육아·가사 문화가 전사회적 분위기로 확산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산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 미 담 ] 마포구, 심폐소생술…“또 한 생명 살렸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