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안 동 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안 동 시
안동시, 유네스코 글로벌 학습도시 네트워크 가입
대구·경북 최초 평생학습도시 선정, 국제교육도시연합 가입에 이은 쾌거
기사입력: 2019/04/11 [22:0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유네스코 평생학습연구소 CI     © 안동시



안동시는 지난 10일 유네스코 한국위원회로부터 ‘유네스코 글로벌 학습도시 네트워크’ 가입 도시로 최종 선정됐다는 낭보를 받았다.


유네스코 세계유산‘하회마을’과‘봉정사’, 세계기록유산‘유교책판’에 이어 ‘하회별신굿탈놀이’의 인류 무형유산 등재를 추진하면서 그랜드슬램 달성을 노리고 있는 안동시가 이번에는 유네스코 글로벌 학습도시 네트워크(UNESCO Global Network of Learning Cities, 이하 GNLC)에 가입한다고 밝혔다.


GNLC는 학습도시의 발전 과정에서 도시들이 필요로 하는 우수사례 및 전문성 공유, 국제 정보교환 플랫폼 제공 등 전 세계 학습도시의 지속적인 발전을 지원하기 위해 2015년 멕시코시티에서 열린 ‘제2차 학습도시 국제회의’에서 공식 출범했으며, 51개국 221개 도시가 가입되어 있다.


지난 3월 유네스코 한국위원회에 가입신청한 국내 14개 도시를 대상으로 서면심사 및 면접을 거쳐 안동시를 포함한 3개 도시가 선정되어 5월 초 유네스코 평생학습연구소(UIL)로부터 회원 증서를 받게 됐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2003년 대구·경북 최초의 평생학습도시 선정, 2010년 국제교육도시연합(IAEC) 가입, 2019년 GNLC 가입을 통해 시민과 교육이 중심되는 안동이 입증되었다.”며 “향후 안동이 가진 문화유산과 학습자원을 활용해 국내·외 회원 도시들과 교류를 강화하고 안동만의 특색을 살린 학습도시로 만들어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엄태준 이천시장, 반도체 핵심부품․소재 제조공단 조성 촉구 기자회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