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지사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부산지사
부산시, 주인공을 찾습니다!...‘제21회 부산여성상’후보자 공모
- 양성평등·여성 권익 증진·지역사회 발전 위해 공헌한...,
기사입력: 2019/04/15 [09:0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부산시청 제공/     ©편집부

21회 부산여성상, 4.15.~5.15.까지 후보자 접수받아 오는 7월 첫째 주 양성평등주간 기념행사에서 시상 연령 제한 없고, 부산시에 5년 이상 거주한 공적기간 10년 이상의 여성이면 누구나 접수 가능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양성평등주간(7.1.~7.7.)을 기념하기 위해 21회 부산여성상후보자를 발굴한다고 밝혔다.

 

올해 21회째를 맞는 부산여성상은 여성의 사회참여 확대와 여성지위 향상, 여성계 사기진작을 도모하기 위해 매년 1~2명을 선정해 시상해왔다.

 

접수기간은 415일부터 515일까지이며 자격요건으로는 시상 예정일 현재 부산시 5년 이상 계속 거주하고 양성평등사회 구현과 여성의 권익증진 및 지역사회 발전을 헌신 봉사하는 등 공사에 타의 모범이 되는 여성으로 연령 제한은 없다.

 

후보자는 시 산하 전 기관장(구청장·군수·사업소장 등)과 소속기관·투자기관의 장, 비영리단체의 대표뿐만 아니라 만 20세를 넘은 20명 이상의 서명을 받아 일반시민 누구나 추천할 수 있다. 접수방법은 추천서와 공적조서 등을 구비하여 부산시 여성가족과로 우편이나 방문접수(연제구 중앙대로 1001 부산광역시청, 19층 여성가족과)하면 된다.

 

시는 자체 심사위원회를 구성하고, 추천받은 후보자에 대한 서류 심사 및 현지실사 등을 거쳐 공적심의위원회에서 최종 수상자를 선정해 오는 7월 첫째 주 양성평등주간 기념행사에서 상패를 수여할 예정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지금까지 묵묵히 여성의 권익신장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헌신적으로 봉사해 오신 훌륭한 여성분들께서 우리사회에 두드러지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앞으로도 부산여성상 선정을 비롯해 양성이 평등한 사회 구현과 여성권익 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영등포구, 골목길 따라 도시재생 탐구해볼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