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대 구 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대 구 시
대구시, ’30년까지 수소차 1.2만대 보급, 충전소 40개소 구축
수소경제사회 이행 후속조치 잰걸음, 수소콤플렉스 유치 유인
기사입력: 2019/05/15 [13:0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엠블럼/대구시 제공     ©편집부

 

대구시는 수소경제 활성화 이행 속도를 높이고, 혁신성장 동력을 마련하기 위해 수소차 보급 및 수소충전소 구축 기본계획을 발표했다.

 

대구시는 2030년까지 수소차 12,000대를 보급하고, 수소충전소 40개소를 구축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 ‘수소차 보급 및 수소충전소 구축 기본계획’을 발표했다. 지난 1월 발표된「수소산업 기반 구축 기본계획」의 후속조치 일환으로 수립하게 되었다.

 

대구시는 단기계획으로 2022년까지 총 720억원을 투입, 수소차 1,000대, 수소버스 20대를 보급하고, 수소충전소 4개소를 구축한다.

 


사업 계획에 따르면 시는 내년부터 수소차 지원금 3,500만원  (국비 2,250만원, 시비 1,250만원)을 지급하기로 했다. 대구시민은 수소차를 3,500만원 정도로 직접구입을 할 수 있다.

 

또한 시는 수소충전소 구축사업은 금년부터 2030년까지 40개소를 목표로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늘어나는 수소차의 안정적인 수소공급을 위해서는 원거리 수송이 아닌 분산형 소규모 수소생산기지를 준비하여 수소생산 기반 확보도 계획하고 있다.

 

이 생산기지는 도시가스 배관망을 활용하여 추출수소를 생산하고, 권역별로 충전소에 공급하는 고정식 충전소(Mother station)로 운영할 것이다. 또한 생산된 잉여 수소를 연료전지 발전에 활용하여 인근 시설물에 전력공급 등 친환경 에너지 허브 구축 모델도 검토중이다.

 

한편, 대구시는 지역의 수소산업의 디딤돌 역할이 될 한국가스공사 수소콤플렉스 유치를 위해 다양한 유인전략을 모색 중이고, 이번 계획도 대구시 의지를 표명하는 정책으로 준비되었다.


최운백 대구시 혁신성장국장은 “수소차 보급을 통해 지역의 미세먼지 저감 등 대기환경 개선과 수소산업 기반 구축에도 기여할 것이다”며 “앞으로 지속적인 수소경제 이행을 위해 수소차 보급과 수소충전소 인프라 구축을 위해 행․재정적 지원을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영국왕실의 요크공작님이 방문하셨도다
제불보살님들과 신들의 보살핌으로
국운융창하여 세계와 더불어 빛나리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한수원 한울원전, 신한울2호기 고온기능시험 완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