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상 주 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상 주 시
제4회 상주베리축제 개최 관광과 특산품을 한번에!
낙동강의 비경 경천대에서 6.15.-16. 제4회 상주베리축제 개최
기사입력: 2019/06/12 [18:2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기술보급과]관광과 특산품을 한번에! 상주베리축제 개최(2018 행사 모습)     © 편집부


상주시의 소득 작목인 베리류(오디‧복분자‧블루베리 등)가 제철을 맞은 가운데 제4회 상주베리축제’가 6월 15일(토) ~ 6월 16일(일) 상주 경천대 일원에서 열린다.


축제장에는 상주블루베리․상주오디․상주복분자 등 작목반별로 부스를 설치하고 무료 시식과 판매 행사를 마련한다. 또 다양한 공연이 펼쳐지고 베리 깜짝 경매 행사도 열려 싸게 베리류를 구입할 수 있다. 목각공예, 포토도자기․머그컵 만들기 등 체험프로그램과 함께 다양한 공연도 즐길 수 있다.

 

 

▲ [기술보급과]관광과 특산품을 한번에! 상주베리축제 개최1(2018행사 모습)     © 편집부


올해, 축제는 베리류 재배 농업인들이 십시일반(十匙一飯) 비용을 모아 개최한다. 규모는 작지만 많은 이들이 즐길 수 있도록 알찬프로그램을 준비했다. 주최 측은 지난해 방문객들의 많은 사랑으로 베리류 생과가 조기 매진되었던 점을 고려해 더 많은 생과를 준비할 계획이다. 


상주베리축제는 FTA 등 농산물 수입 개방화 시대에 대응해 국내 베리류 재배농가들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시작되었다.


한편, 상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피정옥)는 베리류 농가들의 노동력 감소‧생산비 절감‧친환경적 병해충 방제기술 등 다양한 기술보급을 통해 애로 사항을 해결하고 있다.


김규환 기술보급과장은 “방문객들이 낙동강의 비경 상주 경천대와 국제승마장‧낙동강생물자원관‧박물관 등 다양한 관광을 즐기고, 베리류로 건강에 활력을 불어넣는 유익한 축제가 되었으면 한다.” 라고 했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2019 FIFA U-20 남자 월드컵' 준우승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