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경북도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경북도정
경북도, 추석연휴, 숲향기 가득한 자연휴양림에서 힐링하세요!
- 수압치유, 승마체험, 한방사우나와 황토길 걷기 등 명절 피로가 싹~
기사입력: 2019/09/10 [19:3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성주봉자연휴양림황토길걷기     © 편집부


경상북도는 민족 대명절인 추석을 맞아 귀성객들과 관광객들의 쾌적하고 안전한 도내 자연휴양림 이용을 위해 휴양림 내부 시설을 정비하고 풀베기 등 환경정비를 실시했다
.

 

전국에서 가장 많은 자연휴양림 총26개소(국립 6개소, 공립 18개소, 사립 2개소)가 운영되고 있는 경상북도는 전국 최고의 산림휴양시설 인프라가 구축되어 있어 이용가능한 선택의 폭이 넓다.

 

▲ 안동호반자연휴양림 치유관     © 편집부


연휴기간에는 이용객들이 많이 붐빌 것으로 예상되므로 휴양림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미리 예약을 하여야 여유롭게 사용할 수 있는데, 해당 휴양림 홈페이지와 병행하여 연말까지 순차적으로 구축되는 산림휴양통합예약시스템 숲나들e, www.foresttrip.go.kr을 통하여 전국의 모든 자연휴양림을 한곳에서 예약하고 결제까지 가능하다.

 

특색있는 휴양림으로는 안동문화관광단지(월령교, 유교랜드)20분 거리에 위치해 있으면서 수압치유와 음파치유 등 체험이 가능하고 수상데크를 따라 안동호 위를 거닐며 아름다운 풍광을 즐길수 있는 안동호반자연휴양림 비수기 주중에는 50% 요금할인이라는 파격적인 조건으로 이용가능한 포항 비학산자연휴양림 승마체험을 할 수 있는 영천 운주승마자연휴양림 한방사우나와 황토길 체험이 가능한 상주 성주봉자연휴양림 등 각기 특색있는 체험시설과 프로그램으로 이용객들에게 인기있는 휴양림들이 많이 있다.

 

최대진 경북도 환경산림자원국장은 추석연휴동안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관광객들이 그동안 쌓인 피로를 풀고 가족·친지들과 함께하는 휴양의 기회를 많이 가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으며, 앞으로 풍부한 산림자원을 토대로 시민들에게 다양한 휴식과 교육, 체험 등 질 높은 산림휴양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이슈]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이전 부지선정...합의 도출 무산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