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포 항 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포 항 시
포항시립합창단 제109회 정기연주회「美 . 樂 (아름다운 음악)」
고전부터 현대까지 시공간을 초월한 아름다운 음악의 세계로
기사입력: 2019/09/15 [23:1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시공간을 초월한 아름다운 하모니의 향연이 펼쳐진다. 포항시립합창단은 오는 24일 포항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제109회 정기연주회 <미악(美樂)>을 개최한다.

 

아름다울 미(美), 음악 악(樂)이라는 공연명에서 알 수 있듯이 합창단에서는 시공간을 초월한 세계 각국의 아름다운 합창곡의 진수를 선보일 예정이다.

 

연주의 전반부는 17세기에서 21세기에 이르는 다양한 합창음악들을 선보인다. 이어 특별게스트로 출연하는 국내 최고의 성악가인 소프라노 강혜정, 바리톤 고성현이 19세기 낭만주의 오페라 아리아와 듀엣곡을 들려주며 관객의 귀를 더욱 즐겁게 해줄 것이다.

 

마지막 무대에서는 우효원, 전효숙, 오병희가 민요를 주제로 작곡한 한국적 현대합창이 연주된다. 특별히 우효원 작곡의 ‘뱃노래’는 포항시립합창단만을 위하여 작곡되어 초연하는 곡으로서 모둠북 연주와 함께 이번 공연에서 눈여겨 볼만한 포인트가 될 것이다.

 

포항시립합창단은 1990년 창단 이후 지난 7명의 상임지휘자와 함께 오랫동안 포항시의 문화발전에 기여하고 시민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해왔다.

 

현재 8대 상임지휘자인 장윤정은 지휘학 박사로 국내외에서 오랫동안 다양한 경력을 쌓아온 실력 있는 정통파 지휘자일 뿐만 아니라 작곡가이기도 하다. 지난 여러 연주에서 이미 여성 지휘자 특유의 섬세함과 탁월한 곡 해석을 바탕으로 뛰어난 연주를 선보인 만큼, 이번 연주에서도 얼마나 아름다운 연주(미美악樂)를 보여주게 될지 기대된다.

 

장윤정 지휘자는 “많은 시민들이 공연을 관람하여 가을의 문턱에서 포항시립합창단과 함께 음악의 아름다움을 만끽하며 삶의 위로와 기쁨을 느낄 수 있는 좋은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공연은 오는 24일 포항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막을 올리며, 공연시간은 오후 7시 30분부터 70분간 진행될 예정이다. 만 7세 이상 입장이 가능하며 관람료는 전석 3천원(지정석)이다. 예매는 티켓링크 홈페이지(1588-7890)에서 가능하며, 자세한 문의는 포항시 문화예술과(☎270-5483)로 하면 된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항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이슈]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이전 부지선정...합의 도출 무산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