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 영등포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시
영등포구
영등포구, 무인민원발급기 365일 24시간 운영
이달부터 24시간 민원서류 발급하는 무인민원발급기 2대 운영
기사입력: 2019/09/16 [10:3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무인민원발급기 24시 운영      © 편집부


- 구청 내부에 위치, 새벽 5시부터 밤 12시까지 자유롭게 사용 가능
- 밤 12시부터 새벽 5시까지 출입문에 설치된 벨 누르면 직원이 안내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가 이달부터 365일 24시간 이용할 수 있는 무인민원발급기를 운영한다. 
 
그동안 무인민원발급기 운영시간은 관공서 개․폐시간과 동일해 휴일이나 야간에 급하게 민원서류가 필요한 구민들은 다음날까지 발을 동동거려야 했다. 

 

이를 대체할 수 있는 온라인 시스템으로 ‘정부 24시’를 운영하고 있지만 컴퓨터 사용이 힘든 어르신이나 저소득층, 프린터나 은행 공인인증서가 없는 주민은 발급하기 어려웠다.

 

 

구는 이런 구민 불편을 해소하고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구청에 위치한 무인민원발급기 2대를 24시간 운영하기로 했다.

 

구청 건물 내부에 설치된 무인민원발급기는 1층 출입문 양쪽에 설치되어있다. 민원서류를 발급하고자 하는 구민은 언제든지 방문해 민원서류를 발급하면 된다.

 

구청 개방시간인 새벽 5시부터 밤 12시까지는 자유롭게 이용 가능하며, 보안상의 문제로 구청 출입문을 닫는 밤 12시부터 다음날 새벽 5시까지는 외부에 별도 설치된 벨을 이용하면 된다.

 

심야시간 방문한 구민이 출입문에 설치된 벨을 누르면 당직실에서 근무하고 있는 직원이 나와 문을 열어주고 안내하는 방식이다. 

 

무인민원발급기는 주민등록 등․초본, 가족관계 증명, 부동산 등기부등본, 토지대장 등 86종의 증명 서류가 신분증 없이 지문인식으로 발급 가능하다.다만, 사용 용도 기재가 필요한 인감증명서와 본인서명확인서는 발급이 불가하다.  

      

한편, 구는 동주민센터 및 지하철역 등에 총 31대의 무인민원발급기를 운영하고 있으며 서류 발급량은 2018년 기준 262,773건으로 매년 증가하고 있다.

 

또한, 영등포본동, 당산2동, 문래동, 신길1동, 신길5동 주민센터 5곳과 도림동, 영등포동 자치회관 2곳에 설치된 무인민원발급기는 토요일도 서류 발급이 가능하다. 운영시간은 설치장소 상황에 따라 다르므로 확인 후 방문 바란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무인민원발급창구 24시 운영으로 급한 서류 때문에 밤새 마음 졸이는 일 없기를 바란다.”라며 “구민의 작은 목소리도 경청하며 불편 없는 행정을 구현해나가겠다.”라고 전했다.
 
문의: 민원여권과 (☎2670-3106)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등포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이강덕 포항시장, “특별법 제정은 새로운 포항을 향한 출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