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뉴스 > 한울원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원자력뉴스
한울원전
한수원 한울본부, 태풍 ‘미탁’ 피해지역 울진군에 물품 지원
기사입력: 2019/10/07 [19:0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한울본부_ 울진군에 태풍 성금 전달     © 편집부


한수원
() 한울원자력본부(이하 한울본부, 본부장 이종호)107일 태풍 미탁관련으로 피해가 극심한 울진군 관내 이재민들을 위해 울진군(군수 전찬걸)5천만 원 상당의 물품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종호 본부장은 이번 지원이 태풍 피해로 상심이 큰 이재민 분들께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길 바란다. 한울본부는 앞으로도 힘든 상황에 직면한 지역주민과 아픔을 함께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한울본부는 지난 4일부터 최인접 지역이자 이번 태풍으로 마을 절반 이상이 침수된 북면 나곡4리에 중장비 지원 및 직원들로 이루어진 봉사대를 꾸려 피해지역 자원봉사를 시행했으며, 단수지역 긴급식수 공급을 위한 소방차도 투입하고 있다. 또한 60여개 자매부서별로 피해지역 복구 봉사활동을 병행 중이며, 앞으로도 한울본부는 피해가 많은 지역을 중심으로 복구 및 지원 작업에 힘쓸 예정이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한수원, 한울원자력 본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사진]이철우 도지사, 경북도, 2월20일 `코로나19` 대응 시.군 상황점검회의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