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경 주 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경 주 시
경주시 시설채소 침수농가 피해 대응 나서
토양살균제 및 작물 영양제 긴급 공급
기사입력: 2019/10/14 [14:3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경주시 시설채소 침수농가 피해 대응 나서     © 경주시



경주시는 14일 지난 3일 내습한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침수피해를 입은 시설채소 재배 농가에 예비비 2억 원으로 토양살균제 및 작물 영양제 등을 긴급 지원했다.

 

시설하우스에 작물을 이식하기 위해 침수된 시설에 토양소독을 함으로써 세균성바이러스로 인해 발생하는 작물피해를 사전에 예방하고 영양제 공급으로 발근을 촉진해 생육에 지장이 없도록 했다.

 

시설채소(토마토, 부추, 멜론) 재배농가에서는 경주시의 신속한 조치로 적기에 모종을 심을 수 있어 수확량 증산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며 농사를 잘 지어 보답하겠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이번 태풍 미탁으로 피해를 입은 농업인들에게 위로의 말씀을 전하며, 태풍피해복구가 빠른 시일 내에 이루어질 수 있도록 행정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주시는 토마토 102ha, 부추 110ha, 멜론 40ha를 재배하고 있으며 농가의 고소득 작물로 자리 잡고 있어 농가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긴급지원을 하게 됐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경북]대한체육 새로운 100년의 출발, 내년에 ‘경북’에서 함께 해요!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