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경 산 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경 산 시
경산시립합창단 제24회 정기연주회 칼 오르프’의 ‘카르미나 부라나’성료
경산시립합창단 제24회 정기연주회 ‘칼 오르프’의 ‘카르미나 부라나’
기사입력: 2019/11/08 [17:1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경산시 - 정기연주회     © 경산시



많은 시민들의 호응 속에 막 내려


11월 7일 목요일 저녁 19시 30분 영남대학교 천마아트센터 그랜드 홀에서 열린 경산시립합창단 제24회 정기연주회가 많은 시민들의 관심 속에 마무리되었다.

 

이번 연주회는 경산시립합창단 제24회 정기연주회이자 천마아트센터 개관 10주년을 기념하는 연주회로 경산시립합창단, 소프라노 김정아, 테너 유현욱, 바리톤 박찬일, 영남대학교 천마유스콰이어 합창단 등 130여 명의 전문 연주자들이 참여하여,  웅장한 스케일의 음악을 선사했다.

 

독일의 현대 작곡가‘칼 오르프의 대표곡’으로 알려진‘카르미나 부라나’는‘보이렌의 노래’란 뜻으로 독일의 수도사들이 쓴 서정적인 시에 곡을 붙인 음악이다.

 

이번 연주회는 장엄하며, 다이내믹한 첫 번째 곡 ‘오! 운명의 여신이여(O fortuna)’를 시작으로 제1부 새로운 봄, 제2부 선술집, 제3부 사랑의 뜰을 합창하며 ‘오! 운명의 여신이여(O fortuna)’를 다시 부르며 연주회를 마무리했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지난 2개월간 본 연주회를 위해 노력했던 결과물이 훌륭한 합창으로 마무리된 것에 대해 윤동찬 지휘자를 비롯한 경산시립합창단원들에게 감사를 전하며, 이번 연주회를 찾아 주신 많은 시민들께도 감사를 드린다.”라고 전했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경북도]‘상주 전통 곶감농업’국가중요농업유산으로 지정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