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경북도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경북도정
[경북]천년 고도 경주의 본모습, 더 빨리 본다!
신라왕경 핵심유적 복원 특별법, 국회 통과!
기사입력: 2019/11/19 [20:2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19일 신라왕경 핵심유적 복원특별법 제정, 국회 본회의 통과

- 신라왕경 핵심유적 복원사업 청신호

 

▲ 신라왕경_핵심유적_복원정비사업     © 편집부

 

천년고도의 찬란한 문화를 꽃피운 신라 왕경의 8대 핵심유적을 복원.정비하는 신라왕경 핵심유적 정비복원에 관한 특별법안이 19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 신라왕경_핵심유적_복원정비사업     © 편집부

 

이번에 통과된 신라왕경 핵심유적 복원.정비에 관한 특별법안은 지역 국회의원인 김석기 의원(경주) 주도로 지난 2017529일 여야.무소속 구분 없이 181명의 서명을 받아 대표 발의한 법안으로 신라왕경 핵심유적의 복원.정비에 관한 국가의 지원사항 등을 규정하고 있다.

 

▲ 신라왕경_핵심유적_복원정비사업(월정교)     © 편집부

 

세부적으로는 신라왕경 핵심유적 복원정비 계획 및 연도별 시행계획의 수립시행, 문화재청에 신라 왕경 핵심유적 복원정비 추진단 설치, 8개 신라왕경 핵심유적 사업의 복원.정비 명문화 등을 주요 골자로 하고 있다.

 

특히, 신라왕경 복원에 대한 국가 및 지자체의 의무 및 8개 핵심유적을 명문화하여 신라 왕경 복원 사업추진의 법적 근거를 마련함으로써, 향후 정책변화에 상관없이 안정적 사업추진 및 예산확보에 청신호가 켜질 것으로 기대된다.

 

2014년 문화재청, 경상북도, 경주시의 업무협약으로 본격적으로 추진되어 온 신라왕경 핵심유적 복원정비사업은 총 9,450억원(국비 6,615억원, 지방비 2,835억원)을 투입하여 월성(신라왕궁), 황룡사, 동궁과 월지, 월정교, 쪽샘지구, 신라방, 대향고분, 첨성대 주변 등 경주를 대표하는 8개의 핵심유적을 복원,.정비하는 대형 국책사업이다.

 

8개 핵심유적 중 첫 성과로 지난해 월정교 복원이 완료되어 일반에게 공개되었고, 지금은 수많은 국내외 관광객들이 찾는 경주의 새로운 명소로 자리 잡고 있다.

 

신라는 8세기경 최고 번성기에 인구 100만명이 넘었고 경주는 179만호()가 거주한 세계 4대 고대 도시[서라벌, 장안(중국), 콘스탄티노플(동로마) 바그다드(이라크)]로 손꼽히고 있으며, 중국 대명궁, 일본 나라시 평성궁, 이태리 로마 그리스 아테네 등은 국가주도로 복원 사업이 활발히 추진되고 있다.

 

우리나라도 시급히 세계적 고도 경주의 핵심유적 복원에 범국가적 역량을 집중하여 추진할 필요성 더 커지는 현시점에서 이번 특별법 통과는 더욱 더 큰 의미를 갖고 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이번 특벌법 통과는 지역 정치인과 도민들이 함께 만든 쾌거라며 특별법 제정에 맞추어 그동안 추진해온 복원 사업을 되돌아보고 후속대책 마련에 만전을 기하여, 민선 7기 핵심 공약인 신라왕경 복원사업 추진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천년 고도(古都) 경주가 세계적인 역사문화도시로서의 위상을 확고히 할 수 있도록 문화재청, 경주시 등 관련 기관과 긴밀한 협업체계를 구축하여 복원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경북도서관, 어린이를 위한 크리스마스 프로그램 운영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