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기획 > 기획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특집/기획
기획
[경북]국내외 언론에서도 주목...‘2019경주세계문화엑스포’(10.11~11.24)
경주엑스포-인도 공영방송 다큐.태국 최대 지상파 드라마 촬영 등 해외서도 관심
기사입력: 2019/11/21 [11:2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경북]경주엑스포, 국내외 언론에서도 주목...‘2019경주세계문화엑스포’(10.11~11.24)     © 편집부


-
국내 유력 방송 예능.정보.뉴스 프로그램서도 앞 다퉈 소개해

-신문 등 9~113개월 간 3,500건의 언론보도 관광객 유치 견인

 

▲ 2019슈퍼모델 본선 진출자들이 사전 화보영상 촬영을 위해 경주엑스포를 방문해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 편집부

 

‘2019경주세계문화엑스포’(10.11~11.24)가 선보이는 신라 문화유산과 첨단 ICT기술을 접목한 콘텐츠들이 입소문을 타며 국내외 언론에서 발걸음이 이어져 관광객 유치를 견인하고 있다.

 

▲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브라더 시스터는 16일 가수 홍자3남매가 경주엑스포를 방문해 관광을 하는 모습을 방영했다.     © 편집부

 

특히 역사문화 유산을 재해석한 첨단 영상이 꾸미는 찬란한 빛의 신라(타임리스 미디어아트)’와 경주의 밤을 밝히고 있는 야간 체험형 산책코스 신라를 담은 별(루미나 나이트워크)’은 주요 촬영 대상이 되고 있다.

 

▲ 경주세계문화엑스포 기념관에서 2019 슈퍼모델 선발대회 사전 화보영상을 촬영 중인 모델     © 편집부

 

먼저 지난달 21일 인도 공영방송인 라자 사바 TV’에서 다큐멘터리 촬영을 위해 경주엑스포를 방문했다.

 

▲ SBS 2019슈퍼모델 1위를 차지한 장원진씨가 경주엑스포 솔거미술관에서 사전 화보영상을 촬영하고 있다     © 편집부

 

인도 유명 언론인인 라흘 마하 보도국장을 단장으로 취재단을 꾸려 한국의 경제와 문화, 사회이슈 등을 다루는 프로그램을 제작하는 과정에서 역사와 문화의 발전을 담기위한 장소로 경주엑스포를 찾은 것이다.

 

▲ 12일 태국 채널3 드라마 제작팀이 경주엑스포를 방문해 찬란한 빛의 신라 전시관에서 촬영을 진행했다.     © 편집부

 

취재단은 찬란한 빛의 신라뿐만 아니라 경주엑스포 곳곳을 둘러보며 아름다운 영상미를 뿜어내는 콘텐츠를 카메라에 담았고 신라부터 현대 한국의 문화 번영을 보여 주는 인상 깊은 콘텐츠라며 찬사를 보냈다.

 

▲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브라더 시스터 는 16일 가수 홍자 3남매가 경주관광을 위해 경주엑스포를 방문한 모습을 방영했다.     © 편집부

 

이번 달 12에는 태국 시청률 최상위 지상파 방송국인 채널3에서 방영 예정인 드라마 촬영지로 경주엑스포를 선택했다.

 

▲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브라더 시스터는 16일 가수 홍자 3남매가 경주엑스포를 방문해 콘텐츠를 체험하는 모습을 방영했다.     © 편집부

 

이 드라마는 프라우묵이라는 제목으로 완시리 온굼파이 등 태국 인기배우들이 다수 출연한다. 이를 통해 경주엑스포의 콘텐츠를 동남아시아 최대 시장인 태국에 알릴 절호의 기회를 잡았다.

 

지상파와 종편, 케이블 등 다수의 국내 방송프로그램에서도 경주엑스포의 콘텐츠를 화면으로 옮겼다.

 

예능 프로그램 촬영도 눈에 띈다. 스타 가족의 자연스러운 일상을 보여주는 TV조선 예능 브라더 시스터(18)’16일 미스트롯 출신 가수 홍자’ 3남매가 경주로 여행을 와 경주엑스포를 체험하는 모습을 편성했다.

 

경주타워에서 열리는 신라천년, 미래천년전시와 신라 문화유산을 첨단 미디어 아트로 재해석한 찬란한 빛의 신라’, 국내 최초 맨발전용 둘레길인 비움 명상길등이 방송됐고 출연자 홍자는 경주여행 가운데 가장 좋았던 장소로 맨발 둘레길을 꼽았다.

 

지난 18일 경주에서 열린 SBS ‘2019슈퍼모델 선발대회는 경주타워와 경주엑스포 기념관, 솔거미술관 등 경주엑스포공원을 활용해 사전 화보영상을 촬영했고 이달 말 경주로드:100일간의 기록’(가제)이라는 이름으로 방영될 예정이다.

 

이밖에 KBS 2TV ‘생생정보SBS ‘생방송 투데이등 지상파 정보프로그램들도 경주 가볼만한 곳중 하나로 경주엑스포를 소개했다. 채널A ‘행복한 아침MBN ‘생생 정보마당등 종편 아침 프로그램에서도 경주엑스포를 소재로 다뤘다.

 

KBS, MBC, TBC, CJ헬로 등 지역 방송국과 케이블 채널에서도 생방송 현장연결과 각종 뉴스를 통해 첨단기술을 바탕으로 하는 경주엑스포만의 콘텐츠를 소개해 관광객 유치의 큰 동력이 됐다.

 

경주엑스포 관계자는 신문 지면과 인터넷 뉴스, SNS 를 통한 반응도 뜨겁다행사가 시작되기 직전인 9월부터 1119일까지 3개월 간 경주엑스포 관련 보도가 3,500여건에 달하는 등 올해 엑스포 관람객 유치에는 언론의 도움이 컸다고 밝혔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주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경북도서관, 어린이를 위한 크리스마스 프로그램 운영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