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경 산 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경 산 시
최영조 경산시장, 제214회 정례회에서 2020년 예산안 제출 시정연설
행복한 미래를 향한 희망경산의 더 큰 도약
기사입력: 2019/12/02 [14:1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경산시, 2020년 최영조 시장 시정연설     © 편집부



- 경산시 최초 1조 20억 예산편성으로, 시민체감형 사업, 미래 먹거리 산업
- 중심의 시정방향 제시


최영조 경산시장은 12월 2일 열린 제214회 경산시의회 제2차 정례회에서 2020년도 예산안 제출에 따른 시정연설을 통해 내년도 시정운영 방향을 제시했다.

 

2020년도 경산시 시정운영 방향은 「행복한 미래! 더 큰 희망경산」을 목표로 첨단산업 육성 및 지역뿌리산업 강화로 「넉넉한 희망경산」, 도시와 농촌의 균형발전을 통한 「든든한 희망경산」, 만들기 위해 6개의 역점추진과제를 추진할 계획이다.

 

먼저, 미래형 첨단산업을 선도하는 창의지식도시 조성을 위해 사물무선충전(WCoT) 실증기반 조성, 도심형 자율주행트램 부품/모듈 기반조성 사업, 청색기술 선도연구센터 운영 등 4차산업혁명과 청색기술 중심의 신성장 산업을 육성한다.

 

첨단 신소재·부품 제조기반 2050 구축사업, 친환경 E-Mobility 글로벌 경쟁력 강화사업 등 첨단소재 산업을 키우고, 디지털뷰티산업 육성, 글로벌코스메틱비즈니스센터 운영 등으로 지역화장품기업의 경쟁력 강화에 주력한다.

 

또한, 경산발전 10대전략은 미래 혁신성장동력의 중심이 될 수 있도록 신규과제 발굴, 선도사업의 국책사업화 등 전략의 체계화에 행정력을 집중한다.

 

일자리가 넘치는 풍요로운 경제중심도시 조성을 위해 경산지식산업지구, 경산4일반산업단지, 대구연구개발특구 등 지역 혁신 성장기반들을 차질 없이 조성하고, 직접일자리, 직업훈련, 창업지원 등 수요자 맞춤형 일자리 사업을 확대한다.

 

청년 공동작업장·세어오피스 구축, 청년희망 Y·STAR 프로젝트, 청년희망 팩토리 구축사업 등 창업, 네트워크, 문화가 어우러진 청년창의지구 조성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아울러, 경산사랑상품권 발행으로 지역 내 소비촉진 및 골목상권 활성화를 도모하고, 스마트 가구 육성지원, 기술닥터 119 지원사업 등 지역중소기업 자생력 강화에 매진한다.


경산대임 공공주택지구, 하양지구 택지개발, 중산지구 시가지 조성 등 인구 40만이 살아도 넉넉한 명품자족도시 정주기반을 조성하고, 남산~하양 국도대체우회도로 건설, 대구도시철도 1호선 하양연장, 대구권 광역철도 등 어디서나 편리한 사통팔달 교통망을 확충한다.

 

▲ 경산시, 2020년 최영조 시장 시정연설      © 편집부



또한, 경산역 역전마을 르네상스, 서상길 청년문화마을 도시재생사업으로 쇠퇴하는 구도심에 활력을 불어넣고, 압량, 진량의 농촌중심지 활성화 사업, 농산물 종합가공센터 건립 등 살기좋고 풍요로운 농촌조성으로 도시와 농촌이 고르게 성장하는 균형발전도시를 건설한다.

 

경산센트럴파크, 치유의 숲, 남매지 들머리공원 등 도심내 자연이 공존하는 휴식공간 제공에 노력하고,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 클린에너지 도시프로젝트, 클린로드 시스템 구축 등 악취 및 폭염, 미세먼지로부터 안전하고 깨끗한 생활환경을 조성하여 시민중심의 건강하고 안전한 도시를 만들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임당유적 전시관 건립, 한국전통 민속테마공원 조성 등 지역정체성이 살아있는 관광자원을 개발하고, 문화예술회관, 동부동 생활문화복합센터, 경산 인공암벽장 조성 등 일상생활 속 체험 가능한 문화·체육 인프라를 확충해 나간다.

 

그 외에도, 자인노인복지관, 경북권역 재활병원 건립 등으로 시민들에게 품격 있는 의료·복지환경을 제공하고 육아종합센터, 다함께돌봄센터 신설, 국공립 어린이집 확충 등 지역사회가 함께 책임지는 가족친화적인 도시 조성에 매진한다.

 

2020년도 경산시 예산 규모는 총 1조 20억 원으로 올해 예산보다 5.47% 증액되, 경산시 본예산 편성 최초로 1조 원을 넘었다. 회계별로는 일반회계 8,830억 원, 특별회계 1,190억 원으로 일자리, 안전, 복지 등 시민체감형 사업과 미래먹거리 산업 중심으로 예산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2020년도는 시민행복, 경산의 가치를 한 단계 도약하여,  「행복한 미래! 더 큰 희망경산」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히며 위대한 28만 시민과 시의원들의 변함없는 지원과 협조를 당부했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경북도서관, 어린이를 위한 크리스마스 프로그램 운영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