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경북도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경북도정
[경북도 대구경북통합신공항]이전부지 선정을 위한, 주민투표 절차 돌입
- 이철우 지사, 공정한 주민투표 진행을 위한, 도 절대적 중립 지시
기사입력: 2019/12/24 [17:2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대구.경북 통합 공항 조감도/(자료사진)     ©편집부

 

경북도는 대구경북통합신공항 이전부지 선정을 위한 주민투표가 객관적이고 공정하게 진행되도록, 중립적인 위치를 지켜야한다.”

 

이철우 도지사는 24일 도청에서 실국장.직속기관장.출자출연기관장 등이 참석한 확대간부회의를 주재하면서 이같이 지시했다.

 

이날 회의에서지난 3년간 지지부진했던 대구경북통합신공항은 극적인 합의와 숙의민주주의의 모범사례를 거쳐, 이제 주민 선택을 남겨두고 있다면서 군위.의성군민들이 어디에도 방해받지 않고 소신있는 한 표를 행사해, 스스로 미래를 선택할 수 있도록 분위기가 만들어져야한다고 말했다. 특히, 이전부지 선정을 앞둔 시점에서 투표와 관련해 도에서 어떠한 구설수도 절대 있어서는 안됨을 거듭 강조했다.

 

또한, “대구경북통합신공항이 경북으로 오는 것은 결국, 민항(현재 대구공항)이 함께 오기 때문이라며, “새로운 공항을 통해 대구경북이 대한민국의 중심으로 다시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야한다고 통합신공항에 대한 기대감을 비췄다.

 

이 지사는 통합신공항 이전부지가 신속히 결정되고, 또한 향후 통합신공항 건설 절차가 조속히 진행되도록 하는게 도의 역할임을 강조하면서, 부지가 선정 되는대로 대구시와 함께 국방부, 국토부 등 관계기관과 협의해, 통합신공항 건설을 위한 절차에 속도를 높일 계획임을 밝혔다. 아울러, 통합신공항을 거점으로 항공클러스터, 광역교통망, 배후도시 등 구체적인 발전전략도 수립해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이전부지 선정을 위한 주민 투표는, 지난 23일 군위.의성군의 투표 발의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절차에 들어갔다. 1230일부터 내년 13일까지 투표인명부를 작성해, 내년 19일 투표인명부가 확정되게 된다. 116부터 117일까지(2일간) 사전 투표가 실시되고, 121()에 주민 투표가 일제히 실시된다.

 

이후, 주민투표 결과를 충실히 반영해 지자체가 유치 신청을 하면, 이전부지 선정위원회(위원장:국방부장관)가 심의.의결하여, 최종 부지가 선정된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북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울진군, 제7회 항공레저스포츠제전 개최지 선정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