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청 송 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청 송 군
2020 청송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 성황리에 마무리
기사입력: 2020/01/13 [08:3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2020청송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사진제공-대한산악연맹)     ©편집부

 

산악스포츠의 메카 청송군(군수 윤경희)에서 열린 2020 청송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이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이번 대회는 월드 랭킹 1위~8위까지의 세계 최정상급의 선수들을 비롯하여 한국을 대표하는 박희용, 신운선 선수 등 23명의 국가대표선수 등 총 25여개국 120여명의 선수가 참가해 난이도경기와 속도경기에서 우승 트로피를 놓고 열띤 경합을 벌인 결과, 스피드 부문에서는 남(네모브 안톤, 러시아), 여(톨로코니나 마리아, 러시아)가 1위를 차지했으며, 난이도 부문에서는 남(토밀로프 막심, 러시아), 여(톨로코니나 마리아, 러시아)가 각각 우승을 차지했다.


  청송 아이스클리이밍 월드컵 대회는 청송군이 2011년부터 아시아에서 최초로 개최하여 올해로 10주년이 됐다. 그동안 세계최정상급 선수들의 참여로 우리나라 동계 스포츠를 알리는 큰 계기가 되고 있으며.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다.


  특히, 공식 경기장에는 청송아이스클라이밍 센터가 있어 명실상부한 세계 최고의 아이스클라이밍 경기장이라는 호평도 받았다. 센터에는 1,2,3층에 실내·외 관람석이 설치되어 관람객들의 눈높이에 맞는 관람 환경을 제공하고 있으며, 청송 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의 역사와 생동감 넘치는 경기 장면을 담은 사진전시와 프레스센터, 4-D체험장 등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다.


  한편 대회 기간 중에는 청송꽃돌전시, 청송백자전시, 관광 및 농·특산물 홍보와 청송사과 시식코너, 관람객들을 위해 기념사진촬영 장소도 마련되었으며, 경기장 주변에는 얼음조각전시, 겨울전통먹거리와 연예인 초청 공연, 경품추첨, 이벤트행사 등 다양한 체험행사와 볼거리로 관람객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이번 대회를 통해 산악문화 저변 확대는 물론, 산악스포츠의 메카 청송을 전 세계에 널리 알리게 되어 기쁘다.”며 “또한 아이스클라이밍이 동계 올림픽 정식 종목으로 채택될 수 있도록  많은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 결과표
 
구분/ 순위/ 성/명 국가/ 비고   
스피드(남)

 1위 네모브 안톤 러시아    
  2위 쿠졸레브 니콜레이 〃    
  3위 그라린 니키타 〃    
스피드(여)

 1위 톨로코니나 마리아 〃    
  2위 보그언 발렐리아 〃    
  3위 블라소바 알레나 〃  
 
구분/ 순위/ 성명/ 국가/ 비고   
난이도(남) 

1위 토밀로프 막심 러시아    
  2위 쿠졸레브 니콜레이 러시아    
  3위 글라야드 야닉 스위스    
난이도(여) 

1위 톨로코니나 마리아 러시아    
  2위 신운선 대한민국    
  3위 고테즈 시나 스위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따뜻한 마음을 주고받는 행복한 설날이 되길 기원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