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상 주 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상 주 시
상주시, (주)나노 세계 최초 LNG발전소용 탈질필터 제조라인 준공식
-총사업비 50억 투자, 10명 고용 창출, 연 100억원 매출 상승 기대-
기사입력: 2020/05/21 [07:2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상주시    

 

상주시, (주)나노(대표이사 신동우)는 21일(목) 11시 상주시 청리면 본사에서 LNG발전소용 탈질필터 신제품 제조라인 준공식을 가졌다.

 

준공식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 강영석 상주시장,  정재현 상주시의회 의장 등 15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식전 공연, 세계 최초 LNG배기가스용 탈질필터 개발 경과보고, 공장 견학 및 기념식수 순으로 진행되었다.
 
이번에 개발한 LNG발전소용 탈질필터는 기존 석탄발전소 및  선박엔진에서 배출되는 질소산화물 제거용 필터보다 무게를 절반으로 줄이면서도 배기가스와의 접촉 면적을 늘려 성능을 향상시켰다.

 

(주)나노는 관련 특허 3건을 등록했고 향후 5년간 총 10개의 제조라인을 완성해 매출 1,000억 원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1999년 4월 설립된 ㈜나노는 2009년 상주 청리일반산업단지에 둥지를 틀고 초미세먼지용 각종 탈질필터를 생산해 왔다. 이번에 총 50억원을 투자해 LNG발전소용 탈질필터 제조라인을 준공함으로써 신규 고용 10명과 약 100억 원의 연매출 증가를 기대하고 있다.

 

㈜나노는 상주 본사에 임직원 60명이 근무 중이며 지난해 매출 384억 원을 기록했다. 수출액은 550만 달러에 이른다.


신동우 대표이사는 “회사 내 5명의 박사와 7명의 석사출신 연구원들이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미세먼지 등 오염물질이 제거 기술로 환경시장을 선점해 세계 1위 강소기업으로 발돋움하겠다.”고 했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새로운 기술 개발을 바탕으로 기술 혁신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한 데 대해 경의를 표하며 앞으로 기업하기 좋은 여건이 조성되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경북도] 구미 전국체전, 내년 순연 합의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