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동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정
[경남도] 경남소방본부, 구급대원 폭행 근절 대책 추진
기사입력: 2024/04/09 [17:0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경상남도 소방본부(본부장 김재병)는 119구급대원 폭행 근절 대책을 수립하고, 구급대원 폭행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폭행 발생 시 무관용 원칙으로 엄중하게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2021년부터 현재까지 최근 3년간 경남소방본부 구급대원 폭행 피해 발생 건수는 33건이며, 처분 결과 징역 3건, 집행유예 9건, 벌금 11건, 기타 3건, 수사‧재판 진행 중 7건이다. 폭행 가해자 총 33명 중 주취자 26명(78.7%), 정신질환자 4명(12.1%), 기타 3명(9.1%)으로 대부분 음주 상태에서 구급대원을 폭행했다.

 

경남소방본부는 119구급대원의 안전한 현장 활동 보장을 위해 ▲구급대원 폭행 예방·대응 교육 활성화 ▲ 폭행 근절 중점홍보 ▲ 폭행 우려 사고 신고‧접수 단계부터 경찰 공동대응 요청, 다중출동체계 확립 ▲ 웨어러블 캠 등 증거수집 장비를 활용한 증거 확보 ▲ 무관용 원칙에 따라 엄중 처벌 ▲ 심리 치유, 치료비 지원 등 구급대원 폭행 피해 근절 대책을 마련했다.

 

특히, 소방본부 주관 폭행 예방·대응 교육을 상시 추진할 계획이다. 지난 2일 경남소방교육훈련장에서 경남 도내 소방서 구조구급담당과 구급담당자를 대상으로 구급대원 폭행 근절 대책을 강조하고 현장활동 중 폭행 예방 및 대응 절차, 증거수집 장비 활용법 등 관련 직무교육을 했다.

 

박길상 방호구조과장은 “도민의 생명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는 구급대원에 대한 폭행은 대원들에게 큰 트라우마가 되어 개인적 피해는 물론 구급서비스의 공백을 초래할 수 있는 만큼 구급대원 폭행이 반드시 근절될 수 있도록 엄중히 대응하겠다.”라고 말했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이동
메인사진
울진군, 2024 경북어르신생활체육대회 성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