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지역뉴스 > 대 구 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뉴스
대 구 시
홍준표 대구광역시장, ‘달성군, 대구 미래 신산업의 중심지’
▸달성군청 및 산하기관, 군의원 등 500여 명 소통·공감 토크 진행

▸달성군, 제2국가산단·국가로봇테스트필드 등 미래 신산업 발판 마련

▸‘TK신공항특별법 통과’ 가장 힘들었던 일이자 시정 최대 성과로 손꼽아
기사입력: 2024/07/09 [23:2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홍준표 대구광역시장=달성군_직원들과의_소통공감토크     ©

 

 대구광역시는 7월 8일 오후 3시 달성군청 문화복지동 대강당에서 ‘선진대국 시대로 가자!’라는 주제로 홍준표 대구광역시장과 달성군 직원들과의 소통·공감 시간을 가졌다.

 

 

이번 특강은 대구경북행정통합 추진이 급속도로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지난 6월에 실시했던 경북 문경시 특강에 이어, 홍준표 대구광역시장이 대구 달성군 공무원 및 산하기관 직원, 군의원 등 500여 명과 직접 만나 소통하면서 건강한 조직문화를 만들어 가기 위한 취지로 마련됐다.

 

▲ 달성군_직원들과의_소통공감토크     ©

 

홍준표 대구광역시장은 달성군 하면 떠오르는 이미지는 ‘화원유원지’이며, 학창시절 지나다니던 등굣길이 달성군 구지면과 현풍읍 사이로 달성군과의 오랜 인연 시작에 대해 전해 줬으며, 최재훈 달성군수에 대해서는 “대구 경북의 젊은 인재이다”면서 “젊은 사람이 군정을 맡아 잘 수행하는 것을 보니 더 큰 인물로 성장할 것 같다”며, 달성군 직원들과의 대화를 나눴다.

 

 

달성군이 대구로 편입되고 대구가 경상북도로부터 분리된 것이 43년만이라며, 최근 급속도로 진행되고 있는 대구경북행정통합에 대해 “행정통합이 될 경우 (가칭)대구경북특별시는 서울의 33배, 경기도의 2배에 이르는 최대면적이 되며, 인구 500만의 한반도 제2의 도시가 돼 서울과 함께 대한민국을 이끌고 나가는 양대 축을 형성하게 될 것이다”며, 대구경북행정통합특별법 연내 통과를 위해 경상북도와 적극 협의 중에 있다고 말했다.

 

▲ 홍준표 대구광역시장     ©

 

대구는 섬유산업의 쇠퇴에 따라 민선 8기 들어서면서 대체산업으로 5대 신산업을 적용하여 현재 적극적으로 육성한 결과, 34개 기업 첨단산업 투자 및 민선 8기 2년 만에 지난 10년의 2배 투자유치 금액을 달성하는 등 역대 최대 투자유치 실적 달성을 강조했다.

 

특히, 달성군은 제2국가산업단지, 국가로봇테스트필드 조성사업 등 대형 국책사업들을 잇따라 유치하면서 대구 미래 신산업 발판을 마련하는 등 대구 산업의 심장 역할을 충분히 수행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특강 진행 방식은 이전 특강과 동일하게 홍준표 대구광역시장의 소통·공감 토크 주재하에 진행됐으며, 대구시와 달성군 현안 사항뿐 아니라 ‘인생 터닝포인트’, ‘부부 갈등 경험담’, ‘시장님의 스트레스 해소법’ 같은 친근한 개인적인 질문 등 다양한 내용으로 형식에 구애 없이 솔직하고 담백한 대화로 진행돼 참석한 사람들의 박수와 큰 호응을 받았다.

 

50여 개 질문지 내용 중 ‘시장 임기 동안 가장 힘들었던 일’과 ‘민선8기 최대 성과’로는 TK신공항특별법 제정을 꼽았으며, ‘청년 일자리 정책’에 대해서는 ‘2024년 상반기 특·광역시 자치단체장 직무수행평가 갤럽 여론조사 결과’를 언급하면서 20 ~30대 지지율이 60%~70% 이상 나온 것에 대해 대구의 미래가 달라지고 있으며, 대구에서도 청년들이 꿈과 희망을 갖기 시작했다는 의미로써 청년들이 떠나는 도시라는 부정적 이미지에서 대구가 다시 살아나고 있다는 증거라는 말에 박수가 터져 나왔다.

 

그리고 ‘달성군 통합인사직렬 승진심사 우대’, ‘직원 일·가정 양립 지원 방안’, ‘달성군 가창면~화원읍 간 대중교통 신설’ 건에 대해서는 현장에 참석한 대구시 간부 공무원에게 관련 내용에 대해 검토해 볼 것을 지시하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홍준표 대구광역시장은 “지난해 대형 국책사업들이 달성군에 유치됨에 따라 달성군은 대구 미래 신산업의 중심지이자, 대구 산업의 심장 역할로 자리매김하게 되었다”며, “앞으로 대구가 다시 한번 일어나 한반도 제2의 도시로 나아가기 위해 달성군 직원들도 힘을 모아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임재섭 임재섭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대구시 관련기사목록
  • [대구시] 홍준표 대구광역시장, 군위군 수해복구현장 방문
  • [대구시] 홍준표 대구광역시장 동촌유원지 침수피해 현장 방문
  • 홍준표 대구광역시장, ‘달성군, 대구 미래 신산업의 중심지’
  • 대구광역시, 2024 대구치맥페스티벌 성황리에 폐막
  • [대구시] 민선 8기 2년!「대구혁신 100+1」틀을 완성하다!
  • 대구시 2024년 하반기 정기인사 승진내정자(5급 이상)
  • [대구시] 홍준표 대구광역시장, “대구경북 행정통합, 속도감 있게 통합안을 마련하라!”
  • [대구시] 홍준표 대구광역시장, 투자기관 노사 한마음 화합대회 참석
  • [대구시] 홍준표 대구광역시장, “대구경북 행정통합은 지방행정조직 대혁신의 출발점!”
  • 대구광역시,‘지역특화 프로젝트 레전드 50+’본격 추진!
  • 대구시-DGIST, ‘ABB 글로벌 캠퍼스 건립’ MOU 체결
  • 대구광역시 ㈜에스제이이노테크, 이차전지 모듈·팩 제조 분야 대규모 투자
  • [포토뉴스]홍준표 대구광역시장, 中 청두시로부터 VIP급 초청·방문
  • 제18회 영‧호남 이북도민 친선교류대회 개최
  • 힘든 육아도 함께라서 즐거운‘대구 100인의 아빠단’출범!
  • [대구시] 홍준표 대구광역시장, 中 청두시로부터 VIP급 초청·방문
  • 달빛산업동맹으로 남부거대경제권 조성 속도낸다!
  • 대구광역시, 전국 최초 동반성장 네트워크론 업무협약 체결
  • 대구광역시, 제56주년 예비군의 날 기념식 개최
  • [대구시] 대구광역시 제1회 추경, 미래 50년 도약과 시민 활력 회복에 방점
  • 이동
    메인사진
    이철우 도지사, 경제부총리에 경북 현안 해결 국비지원 요청!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